구리시 동구동, ‘행복 잇(Eat)찬 사업’ 따뜻한 첫걸음 내딛어
상태바
구리시 동구동, ‘행복 잇(Eat)찬 사업’ 따뜻한 첫걸음 내딛어
  • 구리남양주 시민의소리
  • 승인 2021.04.08 2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동 새마을부녀회·양념마을·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협약…취약계층 밑반찬 지원

[시민의소리디지털팀]

구리시(시장 안승남) 동구동 행정복지센터는 4월 8일 관내 취약계층 30가구를 대상으로 ‘행복 잇(Eat)찬’ 밑반찬 나눔 사업을 진행했다.

구리시 동구동, 행복 잇(Eat)찬 사업 추진
구리시 동구동, 행복 잇(Eat)찬 사업 추진

이날 행사는 지난 1월 동구동 새마을부녀회(회장 김경순), 양념마을(지점장 허승무) 및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변소현)가 맺은 ‘행복 잇(Eat)찬 사업’ 협약에 따라 경제적으로 어려운 독거노인과 중장년 1인 가구에게 월 1회 밑반찬을 지원하고자 실시됐다.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조리 전 손 소독과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이날 동 새마을부녀회원들은 고단백인 소불고기와 콩자반, 젓갈, 김 등 다채로운 재료를 활용해 정성스레 준비한 밑반찬을 관내 어르신께 전달하며 따뜻한 동구동 만들기에 함께했다. 

김경순 회장은 “작은 정성에 어르신들이 기뻐하시는 모습을 보니 큰 보람을 느꼈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한 봉사활동을 지속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안승남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을 전하고 소외된 마음을 위로하고자 하는 따뜻한 마음에 감동받았다”며 “시에서도 구리 시민 모두 행복하게 거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행복 잇(Eat)찬 사업은 4월부터 12월까지 9개월간 ▲동 새마을부녀회에서는 재료 구입과 밑반찬 만들기 봉사 활동 추진 ▲양념마을은 젓갈, 김치, 콩자반 등 기본 반찬 후원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는 재료 구입비 등으로 사용할 CMS 후원금 관리·운영 업무를 추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