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2대 총선] 한동훈 총괄선거대책위원장 “다산동 포함, 남양주 병 지역구 서울 편입, 국민의힘 인재영입 1호 조광한과 함께” 서울 편입·경기분도 원샷법 추진 의지 재천명
상태바
[제22대 총선] 한동훈 총괄선거대책위원장 “다산동 포함, 남양주 병 지역구 서울 편입, 국민의힘 인재영입 1호 조광한과 함께” 서울 편입·경기분도 원샷법 추진 의지 재천명
  • 구리남양주 시민의소리
  • 승인 2024.03.30 09:00
  • 조회수 6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동훈 총괄선거대책위원장 “다산동 포함, 남양주 병 지역구 서울 편입, 국민의힘 인재영입 1호 조광한과 함께” 서울 편입·경기분도 원샷법 추진 의지 재천명
한동훈 총괄선거대책위원장 “다산동 포함, 남양주 병 지역구 서울 편입, 국민의힘 인재영입 1호 조광한과 함께” 서울 편입·경기분도 원샷법 추진 의지 재천명

[시민의소리=디지털뉴스팀] 한동훈 국민의힘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공식 유세 첫날인 어제 28일 피크타임에 남양주 다산 선형공원에서 ”국민의힘 영입인재 1호” 남양주 병 조광한 후보를 위해 전격 지원 유세에 나섰다.

한 총괄선대위원장은 “서울편입과 경기분도를 통해 각자에 맞는 발전의 길로 나아갈 수 있도록 총선 승리 이후 원샷법을 통과 시킬 것”이라며 “다산동을 포함한 남양주 병 지역구 서울 편입을 조광한과 함께 남양주 시민들이 원하는대로 해드릴 것”이라며 다시한번 서울편입 문제에 대한 의지를 재천명했다.

한 총괄선대위원장은 “남양주는 이미 서울권”이라며 “출퇴근하면서 왜이렇게 힘들어야 하는 겁니까?” 라며 “우리는 겸손한 정치세력, 시민을 두려워하는 정치세력”을 당선시켜 달라고 강력하게 호소했다

조광한 후보는 “이번 총선은 남양주시가 발전할 수 있는 유일한 기회”라며  “이번에 국민의 힘이 과반을 얻지 못한다면 4월 총선 이후 대한민국은 국가의 모든 기능은 마비되고 민생은 초유의 어려움을 겪게 될 것”이라고 우려를 표했다.

조 후보는 “저의 남양주 시장 재임 4년을 통해서 이제 겨우 남양주시를 한단계 올려 놓았을 뿐, 이번에 남양주시 갑을병 후보가 당선되지 않는다면 우리 남양주시는 또 다시 뒤로 후퇴하고 좌절할 수 밖에 없을 것” 이라며 “남양주 발전과, 국가를 위해서 국민의 힘이 과반의석을 확보하도록 해달라”고 강력하게 호소했다. 

한편, 이날 공식 선거운동을 개시를 알리는 출정식에는  ▲국민의힘 이인제 상임고문과 국민의힘 비례대표 윤주경 의원이 함께 지원 연설을 펼쳤으며 ▲SBS 심소원 前아나운서가 사회를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