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소방서, 설 명절 고향 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집중 홍보
상태바
남양주소방서, 설 명절 고향 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집중 홍보
  • 구리남양주 시민의소리
  • 승인 2024.01.29 21:48
  • 조회수 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2월 5일 이후 모든 일반주택(단독·다가구·다세대·연립주택 등)에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하는 소방시설

[시민의소리디지털뉴스5팀]   남양주소방서(서장 조창근)2024년 설 명절을 맞아 129일부터 2주간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집중 홍보에 나선다.

명절이미지(설
명절이미지(설)

주택용 소방시설은 화재를 진압할 수 있는 소화기와 화재 초기 대피할 수 있도록 알려주는 주택화재 경보기로 구성되며, 201725일 이후 모든 일반주택(단독·다가구·다세대·연립주택 등)에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하는 소방시설이다.

 

소화기는 화재 초기 신속한 화재진압이 가능하여 소방차 1대보다 더 큰 효과가 있고, 주택화재 감지기는 열·연기를 감지해 경보음을 울려 신속한 대피를 도와주는 소방시설이다.

 

설 명절을 맞아 주택용 소방시설 집중 보급을 위해 남양주소방서는 옥외전광판 및 버스정보시스템(BIS) 등 생활 밀접매체 활용 다중이용시설 방문 홍보 캠페인 소방서 SNS 활용 등 다각적으로 홍보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조창근 서장은 주택화재 피해 저감을 위한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는 선택이 아닌 필수이므로 이번 설에는 가정에 주택용 소방시설로 행복과 안전을 선물해 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