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민주당 부족해 국민께 큰 실망 드려…성찰·혁신할 것"
상태바
김태년 "민주당 부족해 국민께 큰 실망 드려…성찰·혁신할 것"
  • 시민의소리 디지탈뉴스팀
  • 승인 2021.04.08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대표 직무대행이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 마련된 상황실에서 4.7 재보궐 선거 출구조사 결과 발표를 확인 후 굳은 표정을 보이고 있다. 2021.4.7/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직무대행은 7일 "선거 결과에 나타난 민심을 겸허하게 받아들인다"며 "국민의 뜻에 따라 성찰하고 혁신하겠다"고 밝혔다.

김 직무대행은 이날 저녁 입장문에서 "민주당의 부족함으로 국민께 큰 실망을 드렸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현재 4·7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개표가 진행되는 가운데, 국민의힘 소속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와 박형준 부산시장 후보가 박영선·김영춘 민주당 후보를 제치고 큰 차이로 선두를 기록하고 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오후 11시 현재 서울시장 선거 개표율은 19.6%로, 오세훈 후보의 득표율은 56.02%(53만4997표)을 기록하고 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41.02%(39만1790표)로 오 후보에 14만3207표 뒤진 상태다.

부산시장 선거는 47%(72만2135표)를 개표한 가운데 박형준 후보가 63.03%(45만5221표)를 받아 당선이 확실시됐다. 김영춘 민주당 후보는 34.25%(24만7351표)를 기록하고 있다.

앞서 방송 3사 출구조사에서는 서울시장 선거에서 오세훈 59.0%, 박영선 37.7%를, 부산시장 선거에서 박형준 64.0%, 김영춘 33.0%를 받을 것으로 예상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