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역사체험관, 안중근 의사 서거일인 3월26일 개관
상태바
남양주시 역사체험관, 안중근 의사 서거일인 3월26일 개관
  • 시민의소리 디지탈뉴스팀
  • 승인 2021.02.14 2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member1910 이석영미디어홀 © 뉴스1


남양주시는 일제에 나라를 빼앗긴 경술국치의 아픔과 독립운동가들의 숭고한 희생의 역사를 재현한 역사체험관 'Remember1910'이 막바지 공사에 돌입했다고 14일 밝혔다.

'Remember1910'은 일제에 의해 나라를 빼앗겼던 뼈아픈 역사를 반복해선 안 된다는 취지로 건립, 다음달 개관을 앞두고 있다.

시는 이 역사체험관을 안중근 의사 서거일인 3월26일 개관한다는 목표다.

역사체험관은 민선7기 남양주시가 '공간혁신'을 위해 추진하는 남양주 3대축 가운데 '이석영축'의 시작 지점으로 이 건물 앞에는 '이석영광장'도 조성된다.

건물 내부에는 대형스크린 화면을 설치해 관람객들이 다양한 역사 관련 영상을 접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이석영 선생 6형제와 후손 6명이 손을 마주잡은 형상의 '빛을 잇는 손'이라는 작품이 전시된다.

이와 함께 역사법정, 친일파 수감감옥, 다목적홀, 카페 공간 등이 마련된다.

조광한 시장은 연휴 기간 중 관계 공무원, 남양주도시공사 관계자와 함께 공사현장을 점검했으며 관람객들의 이해를 돕는 해설프로그램도 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조 시장은 "쉴 틈 없이 추진해온 남양주시의 행정이 성과를 내는 신축년 새해다. 우보천리(소걸음으로 천리를 간다)라는 말처럼 꾸준히 우직하게 남양주시를 위한 혁신을 일궈내겠다"고 말했다.

 

 

 

 

 

Remember1910 역사체험 법정©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