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진건·하남 상산곡동 등 33.547㎢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상태바
남양주 진건·하남 상산곡동 등 33.547㎢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 시민의소리 디지탈뉴스팀
  • 승인 2021.02.09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 토지거래허가구역 지형도면(경기도 제공)© 뉴스1

경기도가 올 하반기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 추진이 예정된 남양주시 진건읍 배양리·용정리·송능리 일원과 하남시 상산곡동·초일동·초이동·광암동 일원 33.547㎢를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했다.

경기도는 지난 5일 경기도 도시계획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안을 심의‧의결하고 8일 경기도보와 홈페이지를 통해 고시했다고 밝혔다.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기간은 3년이다.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은 공고한 날부터 5일 뒤 효력이 발생하기 때문에 오는 13일부터 2024년 2월 12일까지 이 구역에서 토지를 거래하려면 해당 자치단체장의 허가를 받아야 한다.

허가를 받지 않고 계약을 하거나 부정한 방법으로 허가를 받을 때는 2년 이하 징역 또는 2000만원 이하 벌금이 부과된다.

도 관계자는 “남양주 왕숙․왕숙2지구, 하남 교산지구 인근에 올해 8월 공공주택지구 추가 조성이 예정돼 있다”며 “이번 사업 추진으로 해당 지역 일원에 지가 급등 및 투기가 우려돼 사전에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