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남 구리시장, 450개 기관·단체와「그린뉴딜, 구리」실천 협약 체결
상태바
안승남 구리시장, 450개 기관·단체와「그린뉴딜, 구리」실천 협약 체결
  • 구리남양주 시민의소리
  • 승인 2021.01.14 2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로 기후위기에 적극 앞장서는 ‘그린 구리’ 기대

[시민의소리디지털팀]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해 1030일부터 1231일까지 관내 450개 유관기관 및 민간단체와 그린뉴딜, 구리기후변화 대응 범시민 실천 협약을 체결했다.

'그린뉴딜'구리,실천 협약 체결
'그린뉴딜'구리,실천 협약 체결

이번 협약 체결로 지역을 이끌어가는 유관 기관 및 민간 단체들과 기후 위기 심각성을 함께 공유하고 생활 속 실천 운동을 솔선수범하는그린뉴딜, 구리정책의 초석을 마련했다.

 

협약 내용은 전세계 공통으로 겪고 있는 기후 변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한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생활자전거 이용하기 전기 사용량 줄이기 음식물쓰레기 감소 등 생활 속 탄소배출 감소 실천 운동 확산을 위한 범시민적 기후 변화 위기 실천사항을 담고 있다.

 

특히, 구리도시공사에서 추진중인한강변 도시개발사업푸드테크밸리사업등 각종 개발사업에 그린뉴딜, 구리시책을 접목하여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친환경 융합 에너지 자립도시 구축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또한 구리지속가능발전협의회와 협약을 통해 시민 주도 에너지협동조합이 신재생에너지 확산·보급 활성화에 앞장서고 시에서 주도하는 사업과 다른 신재생에너지 개발방식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생활 속 작은 실천으로 에너지 사용을 줄이는 것이 탄소와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는 것이라며 전세계 공동 과제인 기후위기에 구리시가 적극적으로 앞장서 대응하기 위한 그린뉴딜, 구리범시민 운동을 코로나19 상황 속에 다양한 방법으로 450개 기관단체와 협약 체결을 완료해 매우 기쁘고 참여해 주신 분들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기후위기 대응 실천 협약 체결 450개 기관·단체와 함께 기후대응 저탄소 경제구조 개선을 위한 비대면 시정 포럼을 개최하고, 시민의견 설문조사를 실시하여 폭넓은 의견을 그린뉴딜, 구리에 반영하며 앞으로도 생활 속 범시민 실천 운동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