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의 끝자락 [김제권 칼럼]
상태바
9월의 끝자락 [김제권 칼럼]
  • 김제권 칼럼니스트
  • 승인 2020.09.29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어가는 풍요의 시간 들을 차지하고
흰 구름 스치며
알찬 마음 가득 담아
가을 휴혹을 받아 들인다

 

9월의 끝자락


가을문 활짝 열어 놓고
바람이 빠르게 스며들어
파란 들판 누렇게 색칠해놓고
튼튼한 허리 힘 빌려 자신 있게
고개 숙인 겸손의 미덕이
알갱이 주렁주렁 매달아
속살을 채운다


초록 잎 속에 숨은 빈 껍질
보호 본능의 열매 색들이 익어가며
다홍빛 노랑 빛
익어가는 풍요의 시간 들을 차지하고
흰 구름 스치며
알찬 마음 가득 담아
가을 휴혹을 받아 들인다

 

김 제 권 지음

 

 

김제권 회장
김제권 회장

김제권 회장 프로필

㈜에코씨스택 회장                          
53년 충남 금산 출생                           
금산 농업고교 졸업                               
한양대 공과대학 졸멉
자유한국당  대외협력위원회 부위원장
여의도연구원 정치분과 자문위원
국민맨토포럼 상임대표
전 포럼 소통대한민국 중앙회 공동대표 ,인천회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