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 장흥-광적, 남양주 와부-화도 '도로건설사업' 착공
상태바
양주 장흥-광적, 남양주 와부-화도 '도로건설사업' 착공
  • 시민의소리 디지탈뉴스팀
  • 승인 2020.05.22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지도 39호선 장흥-광적 노선도 © 뉴스1


(디지털뉴스팀) 경기도는 국지도 39호선 양주시 장흥~광적, 국지도 86호선 남양주시 와부-화도 구간 도로건설사업을 본격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도는 장흥~광적 도로공사를 지난 18일 착공했다. 이 사업은 914억원을 투자해 양주시 장흥면 부곡리에서 백석읍 홍죽리까지 총 6.3㎞ 구간을 왕복 2차로로 개량하는 사업이다.

동원건설산업 주식회사가 시공사로 선정돼 2025년 상반기 완공 목표로 공사를 추진한다. 터널 2곳 설치 등을 포함해 굴곡진 선형을 직선화해 통행차량의 안전 확보와 통행여건을 개선한다.

공사가 완료되면 홍죽산업단지 등 이 지역 일원의 5개 산업단지와 수도권순환도로 간 원활한 연결체계를 조성해 경기북부 물류이동의 중심축이 만들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국지도 86호선 남양주시 와부-화도 노선도 © 뉴스1

 

 

앞서 도는 지난 11일 남양주시 와부~화도 구간 도로공사를 착공했다. 총 사업비 478억원을 들여 와부면 창현리에서 화도읍 금남리까지 총 4.3㎞의 2차로 도로를 개량하는 사업이다.

이 도로는 종점부에 45번 국도와 연결되는 구간으로, 이번 공사에서는 도로폭 협소구간에 대해 도로폭을 넓히고 불량한 도로선형을 개량하는 데 초점을 둔다.

시공사로 군장건설 주식회사가 선정돼 2023년 상반기 완공 목표로 공사가 추진될 계획으로 이를 통해 남양주~양평 동·서 방면 통행여건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윤성진 경기도건설본부장은 "두 구간의 도로건설공사는 도로여건이 불리한 구간에 대한 개량공사로, 해당지역 일원의 도로 인프라 구축으로 지역주민들의 숙원사항을 해소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