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봄에는...  [평전(平田)윤병두 시와 그림]
상태바
올 봄에는...  [평전(平田)윤병두 시와 그림]
  • 평전 윤병두 칼럼니스트
  • 승인 2020.03.17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리운이여, 창문을 열어요
살가운 봄바람이 들어오도록..
담장밑 작은 들꽃 민들레가 반기오리다.
그림 : 민들레 씨앗 / 평전 그림
그림 : 민들레 씨앗 / 평전 그림

 

올 봄에는... 

                 平田 윤병두

 

올 봄에는
새롭게 돋아나는 들꽃이고 싶소

 

연약한 손으로 투터운 땅 껍질 뚫고 나와
가장 낮은 자리에서 봄소식 알리는
자그마한 들꽃이 되고 싶소

 

올 봄에는
하얀 민들레 씨앗 되고 싶소

 

봄 바람에 실려 이리저리 날리더라도
그리운 이 창가에 내려앉아
노랑 민들레 사이에
하얀 민들레로 피어나면
그대 날 반기오리다.

 

올 봄에는
한마리 작은 나비 되오리다

 

우리 어머니 행주치마 색 작은 날개를 달고
이꽃 저꽃 다 마다하고
오직 그리운이 은은한 향기 찾아
날고 날다가 찢기운 날개로
그대 가슴에 앉고 싶소

 

그리운이여, 창문을 열어요
살가운 봄바람이 들어오도록..
담장밑 작은 들꽃 민들레가 반기오리다.

 

유리창 밖 날개 찢긴 나비 한마리
그대 가슴에 살포시 앉으오리다

 

평전(平田) 윤병두 작가
평전(平田) 윤병두 작가

平田 윤병두 프로필

(서) 한석봉기념사업회 구리지부장(전)
국제미술작가협회지도자대상 수상
지성서화전 6회 주관
무궁화서회대전 주관
예이음 자선전시회 자문의원
저서 ; 새로 편 한글서예 한문서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