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지사, “반려동물 등 앞서가는 경기도 정책. 대한민국에 확산할 것”
상태바
김동연지사, “반려동물 등 앞서가는 경기도 정책. 대한민국에 확산할 것”
  • 구리남양주 시민의소리
  • 승인 2024.05.07 09:06
  • 조회수 6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4일 반려마루 화성에서 ‘2024 경기도 펫스타(PETSTA)’ 개최
경기도 반려동물의 날 선포식 및 광역지방자치단체 최초 고양이 입양시설 개관
4일 오후 반려마루 화성에서 열린 2024 경기도 PETSTA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행사장 부스를 둘러보고 있다.
4일 오후 반려마루 화성에서 열린 2024 경기도 PETSTA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행사장 부스를 둘러보고 있다.

[시민의소리=디지털뉴스팀] 경기도가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조성과 확산을 위해 5월 4일 화성시 마도면에 위치한 반려마루 화성에서 ‘2024 경기도 펫스타(PETSTA)’를 개최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이날 “경기도가 가정의 달을 맞이해 가족과 같은 반려동물의 날을 만들어 이제 선언한다”며 “지금은 경기도 반려동물의 날이지만 머지않아 대한민국 반려동물의 날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2년 전 취임해서 경기도 축산동물복지국을 만들었고, 화성 번식장구조견 700마리 가까이를 반려마루에서 보호했고, 그중 80% 이상이 입양 됐다”며 “경기도가 반려동물, 기후변화 대응 등 대한민국에서 새롭게 하는 것들이 많이 있다. 지금 우리가 하는 것들이 대한민국 전역에 퍼져나갈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경기도청 옛 청사에서 열린 펫스타 행사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린 이번 행사는 반려인과 비반려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들로 꾸려졌다. 김동연 지사는 이날 반려마루 화성에 새로 개관한 고양이 전문입양센터와 반려동물 관련 부스들을 둘러봤다.

펫스타에서 준비된 다양한 동물교감 프로그램과 댕댕이 운동회 등은 일반인들이 자신의 반려견과 경기에 참여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행사에는 경기도 반려동물의 날 지정을 기념하는 ‘경기도 반려동물의 날 선포식’도 함께 진행됐다. 경기도 반려동물의 날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새로운 가족인 반려동물과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반려동물의 미래를 이끌어 갈 어린이들과 함께 한다는 의미를 담아 매년 어린이날이 있는 주의 토요일로 지정됐다.

이번 행사를 위해 경기도청년봉사단은 행사 전부터 반려마루 화성을 찾아 고양이 입양센터 주변 환경정비와 벽화 그리기를 진행했으며, 행사 당일에는 방문객들의 행사 참여를 돕고 놀이터에서 반려견들이 안전하게 뛰어놀 수 있도록 안전관리도 지원했다.

반려동물산업 육성 정책토론회와 경기도 동물복지 정책홍보, 도내 반려동물학과 홍보 부스와 반려동물 동반 관광지 홍보 부스 등도 마련돼 반려인뿐만 아니라 기업과 학생들에게도 유용한 정보를 제공했다.

4일 오후 반려마루 화성에서 열린 2024 경기도 PETSTA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 정명근 화성시장, 송옥주 국회의원 및 입양가족 등이 경기도 반려동물의 날 선포 세리머니(반려동물 가족관계 증명 서약서 서명)를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4일 오후 반려마루 화성에서 열린 2024 경기도 PETSTA에서 김동연 경기도지사, 정명근 화성시장, 송옥주 국회의원 및 입양가족 등이 경기도 반려동물의 날 선포 세리머니(반려동물 가족관계 증명 서약서 서명)를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몇 년 전 반려마루 화성에서 유기견이었던 뽀또를 입양한 A씨는 “입양 후 새로운 가족을 만나 기쁘다”라고 입양 소감을 밝히고, 반려동물의 날 선포 기념 이벤트로 준비된 가족관계 증명서에 서명했다.

경기도는 앞으로도 올바른 반려동물 입양 및 반려문화 조성을 위해 반려동물 입양 주간을 분기별로 운영하고, 화성과 여주의 반려마루에서 다양한 반려생활 교육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