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농수산물공사, 수산시장 활어용 표준 바구니 1,600개 배포
상태바
구리농수산물공사, 수산시장 활어용 표준 바구니 1,600개 배포
  • 구리남양주 시민의소리
  • 승인 2024.04.03 18:29
  • 조회수 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량 속임 행위 예방을 위한 표준 바구니 제작
구리농수산물공사, 수산시장 활어용 표준 바구니 1,600개 배포
구리농수산물공사, 수산시장 활어용 표준 바구니 1,600개 배포

[시민의소리=디지털뉴스팀] 구리농수산물공사(사장 김진수, 이하 공사)는 지난 4월 2일 수산시장에서 사용하는 활어 바구니를 표준 바구니로 전면 교체하는 작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활어의 경우 기존 사용하던 용기는 물빠짐이 원활치 않아 정확한 중량 계측이 어렵다는 문제점을 가지고 있어 물이 잘 빠질 수 있는 표준 바구니의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대두되어 왔다.

이에따라 공사는 활어용 표준바구니 대형 800개, 소형 400개, 조개용 표준바구니 400개 등 총 1,600개 바구니를 제작하여 수산부류 유통인에게 배포하였으며, 교체된 바구니에는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이 인쇄 되어 표준바구니를 쉽게 구분할 수 있게 했다.

또한 공사는 표준바구니 사용 조기 정착을 위해 수산부류 유통인에게 기존 바구니를 폐기할 것을 권고하고 배포한 표준바구니를 사용하도록 교육과 함께 지도·단속을 병행할 계획이다.

공사 김진수 사장은 “이번 표준바구니 제작은 호객행위와 중량속임 근절을 등 유통거래질서 확립을 위해 추진됐다”며 “하남 대형 활어도매상인 영업이 하반기 예정된 상황에서 수도 동북권 수산물 거점 도매시장으로 도약하기 위해 수산부류 유통인과 함께 수산시장 이미지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공사 관계자는 활어 구입 시 △저울 눈금 ‘0’ 위치 확인 △바구니 무게 먼저 달기 △저울과 바구니 전체 살펴보기 △얼음이나 물 제외하고 무게 재는지 확인 △저울 문자판에 비닐 씌어진 집 거르기 등 유의할 점을 안내하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