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수택동 일원 침수 오명 이제는 안녕
상태바
구리시, 수택동 일원 침수 오명 이제는 안녕
  • 구리남양주 시민의소리
  • 승인 2023.01.16 16:22
  • 조회수 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게릴라성 집중호우와 국지성 호우 등에 대비
- 환경부로부터 하수정비 중점관리지역 지정...국비지원
- 강화된 ‘방재성능목표’를 기준으로 내년 완공 목표

[구리=구리남양주시민의소리] 구리시(시장 백경현)는 수택동 일원의 게릴라성 집중호우와 국지성 호우 등에 대비한 도시침수 예방을 위한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환경부로부터 예산을 지원받아 하수의 범람으로 침수 피해의 우려가 있는 지역 공공수역의 수질을 악화시킬 우려가 있는 지역 등의 하수도를 정비하는 사업이다.

구릿의 도시침수 예방사업 계획도

시는 도시침수 예방을 위한 선제적 대응을 위해 지난 20218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 지정을 환경부에 신청했고 같은 해 11월에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강화된 방재성능목표를 기준으로 대상지역을 침수시뮬레이션으로 분석하고, 강우량에 따른 유속을 계산하여 하수관로를 확대해 통수능력 확보하고, 우회관로 등을 설치해 침수를 막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시는 올해 실시설계를 마치고 국비를 확보한 후 사업을 추진해 2024년에 마무리 지을 예정이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올해에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환경부와의 재원협의를 실시해 2024년 사업 준공을 목표로 최대한 신속하게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이미 완료된 수택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은 물론 인창빗물펌프장 증설사업과 함께 도심지 침수예방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