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김원웅 횡령 혐의' 광복회 사무실 압수수색
상태바
검찰, '김원웅 횡령 혐의' 광복회 사무실 압수수색
  • 노컷뉴스
  • 승인 2022.10.05 11:51
  • 조회수 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원웅 전 광복회 회장. 윤창원 기자
김원웅 전 광복회 회장. 윤창원 기자

김원웅 전 광복회장의 횡령 등의 혐의를 수사 중인 검찰이 5일 광복회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 중이다.

서울서부지검 형사 5부(부장 이병주)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광복회 등 4곳에 검사와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앞서 김 전 회장은 광복회가 2020년 5월부터 국회 소통관에서 운영하던 카페 헤리티지815 수익금을 빼돌려 비자금 6100만원을 조성해 사적으로 썼다는 혐의로 고발됐다. 경찰은 지난달 15일 김 전 회장을 업무상 횡령과 배임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

김 전 회장은 지난 2월 광복회 특정감사에서 카페 수익금을 국가유공자 자녀에게 장학금으로 지급한다는 설립 목적에 맞지 않게 부당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보훈처는 지난 8월 광복회를 대상으로 두 번째 특정감사를 벌인 결과 김 전 회장이 8억원 가량을 추가 횡령한 것으로 조사됐다며 수사기관에 수사를 의뢰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임민정 기자 forest@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