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출발기금 닷새동안 5011명 채무조정 신청
상태바
새출발기금 닷새동안 5011명 채무조정 신청
  • 노컷뉴스
  • 승인 2022.10.05 14:53
  • 조회수 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신청 포함 총 7987억원…공식출범 첫날 1601명 접수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의 채무 조정을 위한 30조원 규모의 '새출발기금'에 4일까지 총 5011명이 채무조정을 신청했다고 5일 밝혔다.

이들이 신청한 채무조정 신청액 규모는 총 7987억원이다. 지난달 27~30일 사전신청 기간에 총 3410명(5361억원)이 채무조정을 신청했고, 공식출범 첫날인 4일에도 1601명(2626억원)의 신청이 이뤄졌다.

사전신청 포함 누적 기준 콜센터 상담 건수는 2만8953건, 온라인 플랫폼 방문자 수는 27만2152명으로 집계됐다.

새출발기금은 코로나19로 방역당국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되면서 장사가 되지 않아 부채로 고통받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정부가 30조원 규모의 기금 조성을 통해 마련한 채무조정 프로그램이다.

사전신청에 이어 출범일인 4일부터 오프라인 현장 창구와 온라인 플랫폼 접수를 동시에 받고 있다.

현장 창구 방문 신청을 원하는 경우 미리 새출발기금 콜센터나 신복위 콜센터에 문의해 방문 일자와 시간을 예약한 뒤 신분증을 지참하고 방문해야 한다.

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박지환 기자 violet@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