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분간 큰 유행 가능성 낮아…코로나·독감 동시 검사법 검토"
상태바
"당분간 큰 유행 가능성 낮아…코로나·독감 동시 검사법 검토"
  • 노컷뉴스
  • 승인 2022.09.13 14:12
  • 조회수 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행 예측 참여 연구기관 5곳 4주 뒤 확진자 2만~6만 예측
정부 "변이 확산 없을 시 당분간 큰 규모 유행 가능성 낮아"
황진환 기자
황진환 기자

정부가 코로나19 유행 예측 전문가들의 분석을 토대로 당분간 큰 규모의 유행이 발생할 가능성은 낮다고 전망했다.

임숙영 중앙방역대책본부 상황총괄단장은 13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을 통해 "모델링 전문가들의 예측에 따르면 확진자 발생이 당분간 서서히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며 "새로운 변이 확산과 같은 변수가 없을 시 당분간 큰 규모의 유행이 발생할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유행 예측에 참여한 연구기관 5곳은 지난 7~8일 기준 4주 후 하루 신규 확진자가 2만2천명에서 6만명 수준으로 발생할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주 감염재생산지수는 0.87으로 3주 연속 1 이하를 유지했다. 감염재생산지수는 한 사람의 확진자가 주변 몇 명을 감염시킬 수 있는지 나타내는 지표로 1 미만이면 유행 억제, 1 초과면 유행이 확산되고 있음을 뜻한다.

방역당국은 다만 추석 연휴 때 접촉량과 이동량이 늘어 확진자 수가 당분간 늘어날 수 있다며 "일상 복귀 전에 의심증상이 나타날 경우 즉각 진료를 받아주고 음성인 경우라도 증상이 지속되면 타인과의 접촉을 최소화해달라"고 당부했다.

다가올 겨울보다 조금 더 이른 시기 계절독감이 유행할 가능성도 있다며 코로나19 감염과 계절독감 감염을 동시에 검사할 방법 도입 등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김재완 기자 canbestar30@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